광고
광고
영덕군, 건강․사랑․행복을 위한 영양플러스사업
임산부 및 영유아 보충영양관리사업 설명회등 다양한 정보 공유
 
박미화 기자
▲ 건강․사랑․행복을 위한 영양플러스사업     © 박미화 기자


[중앙뉴스=박미화기자]  영덕군(군수 이희진)은 지난 13일 영양상태가 취약한 임산부 및 영유아를 대상으로 영양교육과 영양불균형으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영양플러스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.

 

이번 설명회는 올 상반기 신규 대상자 103가구 149명을 대상으로 사업목적, 대상자별 제공 보충식품, 식생활 관리능력과  건강증진을 위한 서비스 내용에 대해 설명하고 보충식품을 종류별로 전시 및 안내했다.
 
2008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영양플러스사업은 취약계층 임산부 및 영유아에 대해 빈혈, 저체중, 영양불량 등의 영양문제 해소는 물론 건강증진을 위한 영양교육과 월 1회 이상 보충식품을 지원해 지역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.

 

임신 중 충분한 영양섭취가 태아도 잘 먹고 건강하게 태어나 평생 건강유지를 할 수 있기 때문에 건강, 사랑, 행복플러스를 위한 대상자별 교육 및 상담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직접 가정을 방문하여 보충식품 요리 및 이용에 대한 도움을 줄 예정이다.

 

김미옥 보건소장은 “취약계층 임산부 및 영유아의 영양문제를 해소하고 스스로 식생활을 관리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여 건강 증진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”고 밝혔다.
  


광고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
기사입력: 2017/02/15 [20:36]  최종편집: ⓒ 중앙뉴스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 용
광고
주간베스트 TOP10